SK건설, 6400억 인천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SK건설, 6400억 인천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9.08.26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루원시티 주상5·6블록' 조감도.
▲'인천 루원시티 주상5·6블록' 조감도.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SK건설이 인천에서 총 6400억원 규모 아파트 신축공사 2건을 수주했다.

SK건설은 인천 루원시티 주상 5‧6블록 주상복합 신축사업과 인천 영종 A8블록 공동주택 신축사업 등 2개 사업장 시공권을 따냈다고 26일 밝혔다. 두 사업장 규모는 총 6400억원이다.

인천 루원시티 주상5·6블록 주상복합 신축사업은 인천 서구 가정동 루원시티 도시개발사업구역 내에 지하4층~지상47층, 10개동, 총 1789가구 규모의 아파트, 오피스텔 529실 및 근린생활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2019년 10월 분양, 2023년 1월 입주예정이다.

이 사업은 SK건설이 지난 해 성공적으로 분양한 루원시티 SK리더스뷰(SK Leaders’ VIEW)의 후속 사업이다. 청라국제도시와 가정지구를 연결하는 인천 서부권역 관문에 위치한 주거 선호지역으로서, 인천 지하철 2호선, 서울지하철 7호선(석남연장선 2020년 개통 예정), 제1경인고속도로 등을 통해 서울 및 수도권 진출입이 용이하고 개발 기대감이 높은 지역이다.

같은 날 함께 수주한 인천 영종 A8블록 공동주택 신축사업은 인천 중구 운서동 영종하늘도시 택지지구 내 지하2층~지상20층, 13개동, 총 1153가구 규모의 아파트를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2019년 11월 분양, 2022년 1월 입주예정이다.

이 사업지는 공항철도를 이용해 서울권 진입이 수월하며, 제2경인고속도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등의 광역교통망도 잘 갖춰져 있다. 인천과학고, 인천국제고, 하늘고 등 인천에서 손꼽는 명문고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SK건설 관계자는 "두 사업장 모두 교통과 교육, 생활환경 등 입지여건이 좋고 미래가치도 높다"며 "SK건설의 특화설계와 우수한 시공능력을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