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시흥3동 등 모아타운·모아주택 3건 통과…2279가구 공급
서울시, 시흥3동 등 모아타운·모아주택 3건 통과…2279가구 공급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4.06.25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락동 171-5일대·신월동 477-3일대 모아주택 사업 실시
▲금천구 시흥3동 모아타운 정비 후 예시도
▲금천구 시흥3동 모아타운 정비 후 예시도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서울시는 지난 24일 열린 제9차 소규모주택정비 통합심의 소위원회에서 '금천구 시흥3동 950일대 모아타운'등 3건 통합심의를 통과시켰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통과된 안건은 금천구 시흥3동 950 일대 모아타운과 송파구 가락동 171-5 일대 모아주택, 양천구 신월동 477-3일대 모아주택이다. 이번 사업으로 주택 총 2279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금천구 시흥3동 950일대에서는 모아주택 5개소가 추진돼 총 1995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대상지는 2022년 12월에 고시된 시흥3동 1005번지 일대 모아타운과 연접해 있는 지역이며, 모아주택 완화기준(사업시행면적 확대, 노후도 완화 등) 적용을 위해 모아타운으로 선 지정된 곳이다. 

수립안에 따라 시흥대로12길 폭이 8m에서 10m로 확대되고 근린생활시설 등 가로활성화 시설이 배치된다. 또 호암산 등산로와 연결된 보행 동선이 개선되고 금산 초등학교 인근 어린이 공원(1741㎡)이 조성된다. 인근 지역에 부족한 휴식·여가 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소공원(837㎡)이 생긴다.

특히, 간선도로변까지의 진입도록 확보를 위해 도로변 일부 필지와 사업가능구역을 결합해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했다. 이렇게 되면 향후 사업시행시 간선도로변 일부 필지를 도로로 확보되고 해당 필지 소유자는 사업가능구역의 조합원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된다. 사업가능구역 5개소는 제2종 일반주거지역(7층 이하)에서 3종으로 용도지역이 상향되며, 층수 제한 없이 용적률300% 내·외로 조합을 설립해 모아주택사업을 시행할 수 있게 됐다.

지하철 5호선 개롱역 인근에 위치한 '송파구 가락동 171-5번지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모아주택)'으로 1개 동, 지하 3층~지상 26층 규모로 아파트가 들어선다. 전체 가구수의 10% 이상 임대주택 건설에 따라 용적율이 완화(400→426%)되고, 건축한계선 지정으로 도로 폭을 확대한다. 이를 통해 총 113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 밖에 양천구 서울 양강초 인근에 위치한 '양천구 신월동 477-3 일대 가로주택정비사업(모아주택)'은 3개 동, 지하 2층~지상 14층 규모로 공동주택 171가구(분양 136가구, 공공임대 35가구)와 주민공동시설이 들어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