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준 LH 사장, 2030 청년 직원들과 소통
이한준 LH 사장, 2030 청년 직원들과 소통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5.20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한준 LH 사장이 20일 경남 진주시 LH 본사에서 LH 2030 청년 직원들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이한준 LH 사장이 20일 경남 진주시 LH 본사에서 LH 2030 청년 직원들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 LH는 이한준 사장이 20일 경남 진주 본사에서 LH 2030 청년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 사장은 2030 청년 직원들과 함께 저출생 관련 의견을 나누고, 맞벌이 사내부부 직원들의 애로사항과 직원 사기 진작 방안 등을 논의했다.

LH 2030 청년소통단은 CEO와 2030 직원 간 소통 강화를 위해 사회초년생 저연차 직원부터 주말부부, 다자녀 가구 등 청년 직원들로 구성됐으며 지난해부터 운영돼 왔다.

한편, 이 사장은 지난 17일 LH서울지역본부 사내카페에서 일일 바리스타로 변신해 직원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직원들에게 직접 커피를 전달하며 업무 애로사항을 듣고 개선이 필요한 부분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 사장은 "장차 회사를 이끌어갈 청년 직원들의 창의적인 업무 아이디어부터 현실적인 고민까지 직접 듣게 돼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직원들의 의견 청취를 위한 자리를 계속 마련해 소통과 공감의 조직문화가 구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