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림, 수원 ‘두산·우성·한신아파트’ 리모델링 설계 용역 수주
희림, 수원 ‘두산·우성·한신아파트’ 리모델링 설계 용역 수주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1.03.23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희림종합건축사무소는 62억원 규모의 수원 영통의 ‘두산·우성·한신아파트 리모델링사업’ 설계용역 계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망포역에 위치한 두산·우성·한신아파트는 최상 20층, 1842가구 대단지로 이루어져 있다. 이 단지는 용적률 220%로 재건축을 통한 사업성이 상대적으로 낮은 단지에 속한다.

희림은 수평, 별동증축 등 리모델링을 통해 세대 전용 면적 확장 및 단위 세대를 특화 설계하는 등 주거환경 개선에 방점을 찍을 계획이다.

희림 관계자는 "최근 리모델링 사업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 "최근 희림이 수주한 서초구 잠원동아아파트와 수원시 신나무실주공5단지는 오는 3월 31일에 온라인으로 조합창립총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소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