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장애인의날 맞아 '캐빈 사회공헌 축제’ 개최
아시아나, 장애인의날 맞아 '캐빈 사회공헌 축제’ 개최
  • 권일구 기자
  • 승인 2011.04.20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아시아나타운에서 열린 '2011 캐빈 사회공헌 축제'에서 아시아나 승무원들이 지적장애우 시설인 부천혜림원의 원생들이 직접 만든 빵 등 자선 바자회 물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아시아나항공(대표 윤영두)이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자선 바자회, 챔버 앙상블 연주회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장애우들에게 사랑과 희망을 전달한다.

아시아나항공은 20일 강서구 오쇠동 아시아나타운에서 장애우들을 돕기 위한 ‘2011 캐빈 사회공헌 축제’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올해로 다섯 번째를 맞이한 행사는 아시아나 캐빈승무원 봉사 동아리인 ‘BOA(BREAD OF ASIANA)’ 및 ‘챠밍팀’, ‘플라잉쉐프’ 팀과 같은 특화서비스팀 등 총 12개 단체가 참가해 바자회 물품 판매와 재능기부를 실시한다.

특히 판매 품목 중에는 지적장애우 시설인 부천 혜림원의 원생들이 직접 만든 빵, 쿠키와 수공예품도 있어 그 의미를 더하고 있으며 본 행사를 통해 모인 수익금은 아시아나가 후원하는 부천혜림원, 유니세프 한국 위원회, 부천대장분교 등에 전액 기부하게 된다.

또한 지난 19일에는 아시아나 캐빈승무원으로 구성된 챔버 앙상블이 국립특수학교인 안양 해솔학교에서 장애 학생들을 위한 연주회를 가졌다.

이외에도 아시아나는 페이스북을 통한 두 번째 사회공헌 프로젝트인 '색동행복천사’ 이벤트를 가진다. 오는 30일까지 아시아나 페이스북 팬페이지 (www.facebook.com/asianaairlines.korea) 내 ‘사회공헌 프로젝트’ 탭 페이지에서 페이스북 이용자들이 국내 저소득층 아동의 사연에 대한 응원을 남기면 누적된 응원 댓글 수 100개 당 저소득층 아동 10명에게 어린이날 선물세트를 후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