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육군 동화천 간부 숙소 민간투자 시설사업' 수주
동부건설, '육군 동화천 간부 숙소 민간투자 시설사업' 수주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6.2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군 동화천 간부숙소 조감도
▲육군 동화천 간부숙소 조감도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 동부건설은 국방부가 발주한 '육군 동화천 간부숙소 민간투자 시설사업'을 수주했다고 27일 밝혔다.

공사는 강원특별자치도 화천군 화천읍 상리 일원에 연면적 2만9983㎡ 규모로 지하 1층~지상 14층의 육군 간부숙소 586실과 주변 커뮤니티 시설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총사업비는 약 818억원으로, 동부건설이 주관사를 맡았다.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약 28개월이다.

동부건설은 이번 프로젝트에서 ▲자연 친화적인 건물 배치 ▲데크광장 중심의 입체적인 외부 공간 ▲개개인의 다양한 개성을 반영한 맞춤형 단위세대 ▲종합 인증성능을 확보한 친환경 저에너지 설계 기법 등을 높게 평가 받아 수주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공사는 임대형 민간투자시설 사업(BTL, Build-Transfer-Lease)으로, 민간이 사회기반시설을 건설하고 소유권을 정부 혹은 지자체에 이관하면서 임대료와 운영비 등으로 투자 비용을 회수하는 사업 방식이다. 동부건설은 '전북대 외 2개교 시설개선 공사', '삼척의료원 이전 신축 공사' BTL 사업 등에서 꾸준히 실적을 올리고 있다.

민간 분야에서의 성과도 이어지고 있다. 연초부터 건축과 플랜트의 민간 영역에서 수주에 성공했으며 최근에는 넷마블 'G-TOWN 개발사업 신축공사'의 공동 도급사로 참여해 약 1400억원의 추가 실적을 쌓았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건축물의 목적과 용도에 맞는 설계와 다양한 시공 경험에 따른 역량을 인정받아 이번 공사를 수주하게 됐다"며 "공공의 안정성과 민간의 수익성을 모두 확보하겠다는 사업다각화 전략을 연초에 설정한 이후 올 한해 지속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