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일환 국토안전관리원장, 부안 지진 관련 새만금동진대교 안전관리 점검
김일환 국토안전관리원장, 부안 지진 관련 새만금동진대교 안전관리 점검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6.14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일환 원장(왼쪽)이 전망대에서 새만금동진대교 유지관리 현황에 대해 보고 받고 있다.
▲김일환 원장(왼쪽)이 전망대에서 새만금동진대교 유지관리 현황에 대해 보고 받고 있다.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 국토안전관리원은 김일환 원장이 지난 13일 부안 지진의 진앙에서 19km 떨어져 있는 부안군 계화면 새만금동진대교를 방문해 지진 이후 교량 시설물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했다고 밝혔다.

2023년 8월 준공된 새만금동진대교는 전북특별자치도 부안군과 군산시를 연결하는 총연장 1.258km의 사장교다. 호남지역본부 특수교관리실은 계측시스템과 방재시설 운용을 통해 교량 시설물 유지관리와 재난 대응을 하고 있다.

국토안전관리원은 지난 12일 오전 부안 지진이 발생한 직후 새만금동진대교를 포함해 유지관리 중인 전국 27개의 국도상 특수교량에 대한 점검과 계측시스템 분석을 실시했다. 점검 결과 지진으로 인한 교량 손상은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김일환 원장은 “지진 등 재난이 발생하면 신속하고 정확한 초기 대응이 특히 중요하다”며 교량 시설물의 안전 확보와 재난 대비 체계 강화를 위한 지속적인 노력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