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미희망재단, 가족돌봄청소년 통합지원사업 ‘우미희망케어’ 성료
우미희망재단, 가족돌봄청소년 통합지원사업 ‘우미희망케어’ 성료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6.12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미희망재단 관계자와 세이브더칠드런, 우미희망케어 참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우미희망재단 관계자와 세이브더칠드런, 우미희망케어 참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 우미희망재단은 가족돌봄청소년에게 돌봄, 진로, 심리·정서를 통합 지원하는 제1기 ‘우미희망케어’사업을 마치고 지난 8~9일 양일간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우미희망케어는 가족돌봄청소년의 돌봄과 생계부담을 낮춰 안정적 자립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세이브더칠드런 광주아동권리센터와 함께 출범한 사업이다. 지난해 15명의 가족돌봄청소년을 선정해 8개월간 생활비 장학금을 지급하고, 대상자별 맞춤형 서비스 연계와 자조모임을 지원했다. 

이번 성과공유회에서는 사업기간 동안 돌봄 부담에서 벗어나 자신을 위해 여가활동, 학업 등 미래를 준비한 참여자의 사례발표가 진행됐다. 또한 서울야간버스투어, 테마파크 방문 등의 문화체험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우미희망재단은 제1기 참여자들이 자립 준비를 지속할 수 있도록 현직자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제2기 ‘우미희망케어’ 청소년과 함께 자조모임에 참여하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제2기 우미희망케어 참여자는 이달부터 모집한다.  

이춘석 사무국장은 “우미희망케어 사업에 참여한 청소년들에게 돌봄 부담을 덜고 미래를 준비하는데 힘이 되길 바란다”며 “가족돌봄청소년이 돌봄이란 상황으로 인해 꿈을 잃지 않고 성장할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이 확대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