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움종합건설, ‘계룡 펠리피아’ 4일 1순위 청약접수
세움종합건설, ‘계룡 펠리피아’ 4일 1순위 청약접수
  • 한선희 기자
  • 승인 2024.06.03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월) 특별공급·4일(화) 1순위·5일(수) 2순위 청약 진행…당첨자 발표 12일(수)

(건설타임즈) 한선희 기자= 세움종합건설이 계룡시 엄사에 공급하는 ‘계룡 펠리피아’가 오는 4일(화) 1순위 청약접수를 진행한다. 

‘계룡 펠리피아’는 지하 2층~지상 27층, 7개 동 전용면적 76~104㎡ 총 823가구 브랜드 아파트다. 타입별로는 ▲76㎡ 410가구 ▲84㎡A 145가구 ▲84㎡B 168가구 ▲104㎡ 100가구 등으로 구성된다.

분양 일정은 3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4일 1순위 청약, 5일 2순위 청약 접수를 실시하며 당첨자는 12일 발표, 정당 계약은 24일에서 26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단지의 1순위 청약 자격은 청약통장 가입기간 6개월 이상, 계룡시(당해) 또는 충청남도 및 세종시, 대전광역시(기타)에 거주하는 만 19세 이상이면 소득수준, 주택유무, 세대주·세대원, 재당첨 여부 등 상관없이 신청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전매제한이 없어 전매가 가능하다.

단지는 계룡시 엄사에 10년 만에 공급되는 신축아파트로 3.3㎡당 평균 900만원대의 분양가를 선보였다. 올해 충남지역에서 분양한 단지 중 가장 낮은 분양가이며, 충남이나 대전 등에서 공급된 신규 분양 상품은 3.3㎡당 약 1800만원에 달했다. 소형 타입 76㎡ 저층의 경우 30평대 분양가가 2.6억에서 시작한다.

단지가 들어서는 곳은 계룡시를 대표하는 원도심으로, 풍부하고 편리한 생활 인프라가 조성돼 있다. 단지 주변에 계룡문화예술의전당과 종합운동장, 복합문화센터(2025년 개관 예정), 하나로마트 등 중심상권이 형성됐고, 도보 10분이내 거리에 위치한 신도초, 엄사초, 엄사중, 엄사도서관 및 명문 용남고와 학원가 등이 인접해 있다.

KTX 계룡역을 통해 전국 어디나 일일 생활권을 형성하며, 서대전 IC와 시외버스터미널, 호남고속지선, 계룡대로, 계백로 등 대전과 주변 도시로 쉽게 이동할 수 있다. 또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계룡~신탄진 2026년 개통예정)와 KTX 계룡역 환승센터, 호남선 고속화 등도 추진 중이다.

4베이 및 남향 위주의 판상형 단지설계(84B타입 제외)에, 거실과 주방, 식탁공간을 연결한 LDK 설계로(84B타입 제외) 쾌적한 맞통풍 구조를 적용했다. 가구별로 타입별 현관창고와 주방 펜트리, 알파룸 등 수납공간을 제공한다. 엄사 최초의 지상에 차 없는 공원형 단지로 계획됐고, 가구 당 약 1.3대의 지하 주차공간을 갖췄다. 커뮤니티시설은 피트니스클럽과 실내골프연습장, 게스트하우스, 어린이집, 도서관, 돌봄센터, 경로당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분양 관계자는 “희소가치가 높은 중대형 타입 약 50%에 절반은 76㎡으로 구성해 다양한 선택을 할 수 있으며, 2.6억대부터 시작하는 파격적인 분양가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견본주택은 충청남도 계룡시 금암동 일원에 마련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