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제1회 지방공항 활성화 지자체 연찬회' 개최
국토부, '제1회 지방공항 활성화 지자체 연찬회' 개최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4.05.2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개 지자체·한국공항공사 등 참가… 소통‧협업 거버넌스 구축·성과 공유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국토교통부는 22일 오후 대구광역시청에서 국토부, 23개 지자체, 한국공항공사(KAC)와 함께 ‘제1회 지방공항 활성화 지자체 연찬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현재 인천을 제외한 14개 지방공항은 국토부에서 건설 후 KAC에서 운영하고 있으나 지역민의 항공교통 편의 제고와 공항 기반의 지역경제 성장을 위해서는 지방공항 활성화에 대한 지자체의 역할 강화가 중요하다.

특히 하계시즌(3월 31일~10월 26일) 운항노선 증가 등 항공수요 회복에 맞춰, 공항 활성화 업무에 대한 지자체 역량을 제고하고 지자체 간 상호 교류 촉진 등의 새로운 계기를 마련하는 것이 필요하다.

국토부는 연찬회를 계기로 국토부-지자체-KAC 간 지방공항 활성화 거버넌스를 새롭게 구축하고, 지방공항 활성화 우수성과 공유 및 해외 공항 운영사례 등을 주제로 다양한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주요 논의 사항들은 향후 지방공항 활성화 정책에 반영하는 등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오는 12월에는 상반기 우수성과를 달성한 다른 지방공항에서 제2회 연찬회를 개최해 국토부-지자체-KAC 간 소통‧협업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김영국 항공정책관은 “지방공항 활성화를 위해서는 중앙정부의 노선 확충 등 지원과 함께, 지자체의 육상교통과 연결된 공항별 특화 전략도 필요하다”며 “지방공항이 지역의 성장거점이 될 수 있도록 항공-관광 연계, 지역 항공산업 육성 등 지자체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