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2023년 당기순이익 3114억…3년 연속 흑자 달성
철도공단, 2023년 당기순이익 3114억…3년 연속 흑자 달성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4.05.2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철도공단 본사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국가철도공단은 2023년도 결산결과 3114억원의 당기순이익을 실현해 2021년도부터 3년 연속 흑자를 달성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전년 1168억원 대비 167% 증가한 수치로 2004년 출범 이래 최대 이익을 기록했다.

철도공단은 이번 성과가 철도운영사(코레일, 에스알)로부터 받는 선로사용료에만 기대지 않고 국유재산 활용과 역세권 개발 등 수익 증대를 위해 적극적으로 철도자산을 관리한 결과라고 분석했다.

주요사업인 고속철도사업에서는 정밀안전진단 시행에 따른 선로 유지보수비 증가와 고속철도 시설관리권 상각비 반영 등 비용 증가로 인해 고속철도 영업이익이 감소했으나, 공단 자체 수익사업인 국유재산 임대, 역사 및 역세권개발사업 등 자산관리사업에서 1545억원의 영업이익을 창출했다.

철도공단은 철도자산을 활용해 임대사업 및 역세권개발사업 등 수익을 창출하는 한편, 철도역 유휴공간에 철도 어린이집, 스타트업라운지, 섬섬옥수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며 사회가치실현에도 앞장서고 있다.

또한, 고속철도건설을 위해 발행한 채권을 상환하는데 선로사용료 및 자산관리에서 창출한 수익을 활용하는 등 재무건전성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성해 이사장은 “3년 연속 흑자달성의 성과는 전 임직원이 사업별 손익목표 달성을 위해 노력해 이룬 결실이며, 앞으로도 건전한 재무구조를 구축하여 고속철도 및 일반철도 시설투자 확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23년 결산결과는 지난 4월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에 공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