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과 혁신"…‘2024 국토교통기술대전’ 성료
"도전과 혁신"…‘2024 국토교통기술대전’ 성료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4.05.17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AM·자율주행 시뮬레이터 등 미래 기술에 높은 관심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은 ‘Innovative challenge, 도전의 시작·혁신의 출발’을 주제로 지난 15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막한 ‘2024 국토교통기술대전’이 17일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220여 기관이 참여해 UAM, 자율주행, 스마트건설 등 다양한 미래 기술들을 선보였고, ‘국토교통R&D 캠프’, ‘Global Build Up 2024 국제협력 세미나’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가 열렸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주목받은 전시품은 미래 교통수단으로 대표되는 ‘도심항공교통(Urban Air Mobility, UAM) 시뮬레이터’와 LV4/4+ 수준의 ‘자율주행 시뮬레이터’로, 교통문제를 해결할 새로운 미래 교통수단에 대한 관심을 입증했다.

또한 코로나-19 팬데믹 등 국가위기상황에서 높은 활용도를 입증한 모듈러 시스템(건축물, 설비시스템 등)을 이용한 ‘선별진료소 및 음압병동’과 유해물질의 실내 유입을 차단‧제거하는 ‘에어샤워 시스템’ 등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국토교통R&D 저변확대를 위해 올해 처음 개최된 ‘국토교통R&D 캠프’는 약 200명의 학생들과 가족이 참가했으며, 특히 초등부의 경우 온라인 접수 시작 1시간 만에 예약이 마감되는 등 인기를 모았다. 

이 외에도 세계선도형 R&D추진을 위한 국토교통R&D 추진방향을 논의한 ‘Global Build-up 2024 : 국토교통 국제협력 세미나’, 스마트시티, 스마트건설, 탄소중립건축, 공간정보 로드맵을 공유하는 ‘국토교통 R&D 혁신네트워크 성과 발표회’, ‘국토교통 기업지원 종합설명회 GPT 스쿨’ 등 다채로운 행사프로그램 구성으로 호평을 받았다. 

행사를 주관한 국토진흥원 산업진흥본부장은 “올해 기술대전은 연구자들의 도전과 혁신의 결과물을 국민들이 이해하기 쉬운 방식으로 선보여 대중적인 이해도를 높이는 데 집중했다”며 “국토교통R&D 캠프 등 이번 행사에서 좋은 반응을 얻은 프로그램들을 발전시켜 미래 세대와 국토교통분야의 접점을 확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