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키르기스스탄 심장병 어린이 위문 행사
도로공사, 키르기스스탄 심장병 어린이 위문 행사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4.05.13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키르기스스탄 현지의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심장병 어린이를 위한 위문 행사에서 도로공사·구세군 임직원들과 어린이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지난 6일 키르기스스탄 현지의 플라자 호텔에서 열린 심장병 어린이를 위한 위문 행사에서 도로공사·구세군 임직원들과 어린이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6일 구세군과 함께 키르기스스탄에서 해외 심장병 어린이를 위한 위문 행사를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해외 심장병 어린이 치료지원 사업을 통해 수술받은 어린이와 보호자를 초대해 격려하고 축하하기 위해 마련됐다.

수혜 아동 가정을 직접 방문해 수술 이후 경과 등을 살폈으며 키르기스스탄 파트너인 적십자사, 수술을 담당했던 병원을 방문해 지원사업 협력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해외 심장병 어린이 치료지원 사업은 공사의 대표적인 해외 사회공헌 활동이다. 구세군과 함께 매년 말 고속도로 휴게소 모금 활동을 통해 해외 저개발 국가 심장병 어린이들의 치료비를 지원한다.

1998년 첫 고속도로 모금 활동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약 48억원이 모금됐으며 몽골, 필리핀 등 7개국, 429명의 심장병 어린이들의 치료비를 지원했다. 올해는 지난해 모금 활동을 통해 모은 9000여만원으로 12명의 키르기스스탄 어린이에게 새 생명을 선물할 예정이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외 심장병 어린이 지원 외에도 헌혈 활동, 국내 희귀난치병 지원 등 다양한 생명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