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건설, 1060억 규모 울산 신정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동부건설, 1060억 규모 울산 신정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수주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4.30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남구 신정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조감도
▲울산 남구 신정동 공동주택 신축공사 조감도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동부건설은 1060억원 규모 '울산 남구 신정동 공동주택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공사는 울산 남구 신정동 1151-1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35층, 4개 동 규모의 아파트 368가구를 건립하는 사업이다. 전 가구가 84㎡타입으로 구성되며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약 38개월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울산의 강남으로 불릴 만큼 탁월한 생활 인프라를 자랑하며 지역 내 분양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남구 신정동의 중심에 위치하고 있어 높은 사업성을 인정받고 있다고 동부건설 측은 설명했다.

울산 남구 신정동은 반경 2km 이내에 시청과 관공서, 대형마트, 병원 등이 위치해 있어 공공·쇼핑·의료·문화 등 모든 주거 조건을 충족하고 있다. 또한 초, 중, 고교와 함께 울산 시내 최대 학원가가 인접해 있으며 향후 울산도시철도 개통 시 인근 수혜지역으로 주목받고 있다.

동부건설 관계자는 "최근 울산의 부동산 시장은 좋은 입지와 합리적 가격조건을 갖춘 단지에 대한 분양 수요가 꾸준히 높아지고 있기 때문에 사업의 안정성과 수익성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통해 이번 프로젝트를 수주하게 됐다"며 "특히 울산 신정동은 명문 학군과 학원가를 중심으로 탁월한 교육 인프라가 갖춰져 있어 선호도가 매우 높아 사업 진행이 순조로울 것으로 판단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