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층간소음 저감 ‘고성능 바닥충격음 차단구조 기술’ 공모
LH, 층간소음 저감 ‘고성능 바닥충격음 차단구조 기술’ 공모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4.04.2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중 선정…'LH 현장 사전인정 제도' 지원

(건설타임즈) 김정현 기자= LH는 층간소음 문제 해결을 위한 ‘고성능 바닥충격음 차단구조 기술개발 공모’를 5월 17일까지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공모는 연내 현장 사전인정 완료가 가능한 수준으로 개발중인 바닥충격음 차단구조 기술을 대상으로 한다. 심사를 거쳐 5월 중 우수기술을 선정할 계획이다.

LH는 민간의 공모 참여 촉진을 위해 지난달 28일 LH 경기남부지역본부에서 ‘공모 사전설명회’를 개최했다. 설명회에는 40여 개의 층간소음 관련 업체가 참여했다.

공모를 통해 우수기술로 선정된 기업은 ‘LH 현장 사전인정 제도’를 지원받을 수 있다. 현재 국내 활용 가능한 층간소음 시험시설은 6곳에 불과하며 기술 테스트 및 인증을 위해 대략 1년 이상 대기하는 상황이다. 현장 사전인정 제도를 지원받게 되면 공인시험기관 시험시설 활용을 위해 장기간 대기할 필요 없이 LH가 제공하는 현장에서 즉각적인 기술 실험이 가능해 성능인정 및 개발 기간을 크게 단축시킬 수 있다.

LH는 층간소음 문제가 없는 건설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개발된 기술을 민간에 개방해 다양한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공모를 통해 개발 완료된 고성능 기술은 층간소음 기술공유 플랫폼인 LH기술혁신파트너몰 층간소음 우수기술전시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운섭 건설기술본부장은 “공모를 통해 민간이 보유한 우수한 저감 기술을 적극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라며 “층간소음 걱정없는 주거환경 제공을 위해 건설산업 변화를 계속해서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