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2023 쑤저우 ITS 세계총회'에 한국대표단으로 참석
도로공사, '2023 쑤저우 ITS 세계총회'에 한국대표단으로 참석
  • 박상민 기자
  • 승인 2023.10.17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진규 도로공사 사장(왼쪽 네 번째)과 이용욱 국토부 도로국장(왼쪽 다섯 번째)이 17일 중국 쑤저우에서 열린 '제29회 지능형 교통 체계(ITS) 세계총회'에 참석해 한국관 개관 리본 커팅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함진규 도로공사 사장(왼쪽 네 번째)과 이용욱 국토부 도로국장(왼쪽 다섯 번째)이 17일 중국 쑤저우에서 열린 '제29회 지능형 교통 체계(ITS) 세계총회'에 참석해 한국관 개관 리본 커팅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건설타임즈) 박상민 기자=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16일 중국 쑤저우에서 열린 '제29회 ITS 세계총회'에 한국 대표단으로 참석했다고 17일 밝혔다.

교통올림픽으로 불리는 ITS 세계총회는 1994년 프랑스 파리를 시작으로 매년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지능형 교통체계(ITS) 전시·학술대회로 국내에서는 서울(1998년), 부산(2010년)에 이어 2026년 제32회 강릉 ITS 세계총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도로공사는 오는 20일까지 열리는 총회에서 해외 ITS 기술 교류와 국내 ITS 기술 홍보를 통해 관련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총회에서는 '지능형 사회를 향해(Driving Towards Intelligent Society)'라는 주제로 약 35개국 1만여명의 ITS 전문 분야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첨단 기술시연, 학술발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도로공사는 한국 ITS 대표단 자격으로 참석해 ITS 일본 대표 아키오 야마모토 및 대만 대표 필립 쳉을 순차적으로 만나 고속도로의 ITS 기술을 소개하고 향후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오는 18일에는 고속도로 유지보수 업무를 수행하는 장쑤성 홀딩스 유한회사(JCHC)의 대표단과 드론, UAM 등 양국간의 미래 교통관리 체계에 대해 공유할 예정이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이번 ITS 세계총회 참여를 계기로 2025년 수원 ITS 아태총회와 2026년 강릉 ITS 세계총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