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자산 1조원' 금자탑 달성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자산 1조원' 금자탑 달성
  • 이헌규 기자
  • 승인 2021.11.2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이사장 이용규·사진)이 ‘자산 1조원’ 시대를 열었다.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은 창립 25년이 되는 올해 자산 1조원을 달성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 1995년 1470억원의 자본금으로 출발한 설비조합은 중장기 경영전략에 따라 영업, 투자 확장 계획을 실천해 왔다.

특히, 지난 2019년부터 보증영업확대와 대체투자 활성화를 통한 수익구조 다변화에 나선 결과 지난 17일 기준 자산 1조원을 넘어섰다.


설비조합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보증한도확대 등 조합원에 대한 서비스 질 향상과 보증·공제 영업확대로 올해 보증수수료 200억원, 공제수수료 100억원, 대체투자 등 이자수익 300억원의 성과를 거뒀다.

또 지난 5월 무디스로부터 해외신용등급 A3(안정적) 등급을 획득해 해외건설공사에 대한 보증능력을 확인받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해외보증도 적극 유치했다.

아울러 자산운용의 포트폴리오 구성을 위해 900억원 규모의 서초사옥을 매입한 바 있다.

이용규 설비조합 이사장은 “자산 1조원 돌파를 계기로 영업확대 및 투자 다변화를 통한 영업 효율성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며 “지점운영 효율화와 사전관리 업무 강화 등 내부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