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순천' 5일만에 완판
한화건설, '한화 포레나 순천' 5일만에 완판
  • 이헌규 기자
  • 승인 2020.09.28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한화건설은 전남 순천시 서면 일대에서 분양한 ‘한화 포레나 순천’이 계약 5일만에 완판됐다고 28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난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당첨자 계약을 진행했으며, 이후 2일간 예비당첨자 계약을 진행했다. 5일간의 계약기간동안 총 613가구에 대해 100% 분양이 완료됐다.

완판은 이미 예견된 결과라는 평가다.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1일 진행된 포레나 순천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총 392가구(특별공급 제외) 모집에 1만8831명이 접수해 평균 48.04 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무려 111.55 대 1에 달했다.

이는 최근 순천 분양시장이 활황을 이어가고 있는 점을 감안해도 기대 이상의 높은 청약률이라는 평가다.

분양 관계자는 "순천에서 처음 들어서는 한화건설의 프리미엄 브랜드 ‘한화 포레나’에 대한 지역 주민들의 높은 관심이 반영됐다"고 말했다.

한화건설은 포레나 순천을 지역 랜드마크로 완성하기 위해 차별화된 상품을 적용하는 등 다양한 시도를 했다. 단지 출입구 디자인부터 건물 외부 색채에 이르기까지 외관만 봐도 포레나 브랜드임을 알 수 있는 ‘포레나 익스테리어 디자인’을 적용하고 다양한 특화 설계 및 첨단 시스템도 갖출 계획이다.

앞서 한화건설은 순천과 동일 생활권으로 묶이는 여수 웅천에서도 3개의 포레나 단지를 공급한 바 있다.

지난 2019년 아파트 1781가구와 오피스텔 188실로 구성된 대규모 주상복합 ‘포레나 여수웅천’이 완공됐으며, 올해 2월에는 총 452가구의 테라스하우스 ‘포레나 여수웅천 더테라스’가 입주했다. 6월에는 레지던스 348실과 오피스텔 180실, 호텔 등으로 이뤄진 복합단지 ‘포레나 여수웅천 디아일랜드’가 입주했다.

한화건설 관계자는 "서울, 수도권 뿐만 아니라 여수·순천과 같이 지역 거점지역에서 지속적으로 랜드마크 단지를 건설, 전국적으로 브랜드 인지도 및 선호도를 제고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