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창 파크뷰 데시앙' 견본주택에 1만1천여명 다녀가
'효창 파크뷰 데시앙' 견본주택에 1만1천여명 다녀가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9.11.25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태영건설은 지난 22일 문을 연 서울 용산구 '효창 파크뷰 데시앙' 견본주택에  1만1000여명의 방문객이 다년갔다고 25일 밝혔다.

이 단지는 분양가 상한제로 공급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용산구 효창동 재개발 구역 마지막 신규 분양단지라는 점에서 수요자들의 호응을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또 효창공원이 단지 바로 앞에 있어 쾌적성이 높은데다 우수한 주거·생활인프라도 갖춰 큰 관심을 끌었다.

부천시에 거주하는 A씨(35세)는 "서울로 이전을 생각하고 있는데 분양가가 인근 입주가 완료된 단지들의 전세가 정도로 합리적이고, 향후 높은 시세차익에도 기대감이 크다"면서 "학군도 우수하고 직장까지도 교통망이 잘 갖춰져 있어 젊은 부부들이 많이 몰릴 것 같다"고 말했다.

'효창 파크뷰 데시앙'은 단지 1㎞ 내 서울역(1·4호선, 경의중앙선, 공항철도, KTX) 남영역(1호선), 숙대입구역(4호선), 공덕역(5·6호선, 경의중앙선, 공항철도), 애오개역(5호선), 효창공원앞역(6호선, 경의중앙선) 등 총 7개 노선을 이용할 수 있다.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를 통해 강남 및 수도권 지역 이동도 수월하다. 수원 광교역에서 강남역까지 운행하는 신분당선은 연장선 개발이 진행되고 있는 상황이다. 강남역~신사역 구간은 현재 공사가 진행중으로 2022년 개통 예정이며, 용산 미군기지 이전 상황에 따라 신사역에서 용산을 잇는 노선도 2025년 개통 예정이다. 서울역, 용산역 등도 가까워 GTX-A·B노선이 완료되면 수도권 전역으로의 접근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우수한 교육환경도 있다. 단지 바로 옆에는 청파초가 붙어있고, 선린중·고, 배문중·고, 숙명여대 등이 가깝고 인근지역 대비 유해시설이 적다.

청약 일정은 오는 2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7일 1순위(당해)로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일은 12월 5일이며, 계약기간은 내달 16~18일 3일간 이어진다.

한편 '효창 파크뷰 데시앙'은 지하3층~지상14층, 7개동, 384가구로 조성된다. 이 중 78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2673만 원이다.

견본주택은 서울시 용산구 임정로 101(효창동3-273)에 위치하고 있다. 입주는 2022년 3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