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강원도 산불피해 이재민에 아파트 224가구 제공
부영그룹, 강원도 산불피해 이재민에 아파트 224가구 제공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9.04.08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부영그룹은 강원 지역 산불 피해 이재민들에게 부영아파트 224가구를 제공한다고 8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산불 화재로 집을 잃은 강원도민들을 위해 자사가 보유한 아파트 일부를 임시 거처로 내놓겠다는 의사를 국토교통부에 지난 6일 전달했다.

이번에 지원하는 부영아파트는 속초시 조양동에 위치한 부영아파트(사진) 104가구와 강릉시 연곡면에 위치한 부영아파트 20가구, 동해시 쇄운동에 위치한 부영아파트 100가구 등 총 224가구다.

해당 아파트들은 부영그룹에서 향후 임대 또는 분양을 위해 보유하고 있는 물량으로 이번에 이재민을 돕고자 그룹 차원에서 내놓기로 전격 결정했다.

구체적인 제공 방식 및 기간 등은 추후 국토부와 논의해 최종 결정할 예정이다. 우선적으로 이재민이 필요한 아파트 가구 수를 정확히 파악해 맞춤형 지원에 나설 뿐만 아니라 추가적으로 임시 거처가 필요할 경우 추가 물량 확보가 가능할지도 확인할 방침이다.


부영 관계자는 "실무적인 조건은 현재 국토부와 협의하고 있다"며 "이재민마다 원하는 주거 환경과 위치가 다른 만큼 최대한 그에 맞게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현재 국토부에서는 이재민 중 임시 거처가 필요한 가구 수 등 수요 조사에 돌입했다. 부영 측은 국토부의 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적극 협조해 필요한 가구만큼 제공에 나설 계획이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산불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지역 시민들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며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이 아픈 마음을 치유하고 하루빨리 일어설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