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UNIST, 차세대 초고효율 태양전지 개발
동서발전-UNIST, 차세대 초고효율 태양전지 개발
  • 한선희 기자
  • 승인 2019.03.12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한선희 기자= 한국동서발전은 울산과학기술원(UNIST)과 차세대 태양광 소재인 페로브스카이트(Perovskite)를 이용한 초고효율 다중접합 태양전지 개발 착수 회의를 가졌다.

동서발전에 따르면, 양 측은 전날 울산 본사에서 첫 회의를 갖고 진공증착 반도체 장비를 구축해 기존 실험실 규모의 소규모 셀 수준에서 표준셀(15.6×15.6 ㎠) 규모의 대면적 태양전지판 제작 기술에 대해 논의했다. 

이번에 개발하려는 '일괄 진공증착기반 초고효율 실리콘·페로브스카이트 텐덤 태양전지'는 페로브스카이트와 실리콘 반도체를 다중으로 적층해 효율을 기존 19%에서 22% 수준으로 올리는 것이 목표다. 기존 단일 실리콘 태양전지에서 전력으로 전환되지 못하는 태양빛을 최대한 활용하는 기술이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국내 태양광 발전은 국토 면적이 좁고 입지가 제한적이어서 에너지 효율이 매우 중요하다. 기존 저가의 저효율 외국산 태양전지를 초고효율의 국산 태양전지로 대체함으로써 국내 일자리 창출 및 재생에너지 확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