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기업 경기실사지수 4개월만에 하락세
건설기업 경기실사지수 4개월만에 하락세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9.02.08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건설업체들이 바라보는 건설경기 전망이 4개월 만에 다소 완만한 하락세를 나타났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원장 이상호)에 따르면 2019년도 1월 건설기업 경기실사지수(CBSI)는 전월 대비 4.3포인트 하락한 76.6으로 조사됐다. CBSI는 100을 기준으로 이보다 밑돌면 현재의 건설경기 상황을 비관적으로 보는 기업이 많고, 웃돌면 낙관적으로 보는 기업이 많다는 것을 의미한다.

지난해 8월과 9월 60선까지 떨어졌던 CBSI는 이후 12월까지 통계적 반등 및 연말 발주 증가 영향으로 3개월 연속 반등했지만, 이번에 다시 꺾였다. 이에 대해 박철한 건산연 부연구위원은 “통상 1월에는 전년 12월 대비 공사 발주 및 기성이 급격히 위축된다.

이러한 계절적 요인으로 지수가 하락한 것”으로 분석한 뒤 “다만, 정부가 1월 말 총 24조원 규모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을 발표함에 따라 일부 긍정적인 영향을 미쳐 지수 하락 폭이 예년에 비해 다소 완만했다”라고 분석했다.

한편, 2월 전망치는 1월 대비 5.6포인트 상승한 82.2를 기록해 업계 상황이 다소 개선될 것으로 건산연은 예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