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도건설, '남양주 지금·도농 2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반도건설, '남양주 지금·도농 2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시공사 선정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8.12.11 13: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반도건설은 경기도 남양주 지금·도농2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 주상복합 프로젝트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 정비사업은 남양주 경춘로 361번지 일대에 지하 4층~지상 33층, 2개동, 아파트 194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짓는 주상복합 신축사업이다. 총 도급금액은 약 453억원이다. 단지는 전용면적 47㎡ 49가구, 59㎡ 114가구, 67㎡ 31가구로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타입으로 구성됐다.

반도건설 관계자는"남양주 지금·도농2구역 도시환경정비사업은 최고 33층의 고층 주상복합으로서 '지금·도농 뉴타운'의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사업성 있는 곳을 면밀히 검토해 전국적으로 도시환경정비사업뿐만 아니라 재개발, 지역주택조합사업도 꾸준히 진행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