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公, 건강한 미래세대 육성해 글로벌 사회적 가치 실현
가스公, 건강한 미래세대 육성해 글로벌 사회적 가치 실현
  • 한선희 기자
  • 승인 2018.11.1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서울대병원서 우즈벡 심장병 환아 2명 수술 기념행사 열어

(건설타임즈) 한선희 기자= 한국가스공사(사장 직무대리 김영두)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서 글로벌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초청한 우즈베키스탄 심장병 환아에 대한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기념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가스공사 임창수 경영협력처장과 분당서울대학교병원 환자돕기후원회장 이춘택 교수를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날 가스공사는 온누리 R-BANK 사업 및 우즈벡 심장병 환아 지원금을 분당서울대병원에 기탁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우즈베키스탄 건국 이래 최대 에너지 개발 프로젝트인 ‘수르길 가스전 사업’을 통해 韓-우즈벡 경제 협력 및 우호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또한, 이밖에도 2010년부터 온누리 R-BANK 사업으로 현재까지 장애아동 1,116명을 진료하고 375명에게 재활보조기구를 후원했으며, 해외자원개발 대상국인 모잠비크 현지에 기술훈련학교를 신설해 배관·용접공 양성 및 독자적 교육자생체계 구축 지원에도 앞장서고 있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무엇보다도 수술을 순조롭게 마쳐 기쁘다”며, “앞으로 국내외 취약계층 환아에 대한 의료 지원을 확대해 건강한 미래세대 육성에 노력하고, 해외자원개발과 연계한 사회공헌 사업을 지속 추진함으로써 글로벌 에너지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가치 극대화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