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 1840억 규모 '대구 평리4재정비구역 주택재개발' 수주
한라, 1840억 규모 '대구 평리4재정비구역 주택재개발' 수주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8.08.28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한라는 대구시 서구 1842억원 규모의 '평리4재정비촉진구역 주택재개발' 사업을 수주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구시 서구 평리동 619-1번지 일원(연면적 14만6688㎡)에 지하 2층~ 지상 24층, 1058가구(11개동)와 부대복리시설을 신축하는 사업이다.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약 32개월이다.

대구 평리재정비촉진지구는 평리동 일대를 재정비하는 사업으로 2013년 4월 재정비촉진계획이 결정됐다. 한라에서 수주한 4구역을 포함해 총 7개 구역에 약 9000여가구 아파트가 2023년까지 들어설 예정이다.  

단지가 들어서는 지역은 서대구 고속철도역 건설(2020년 개통예정) 등 역세권 개발과 서대구산업단지 재생사업 추진에 따른 기대감이 높은 곳이다.

사업지구 내 이현·서평초교, 서대구중 등이 있어 교육환경 또한 우수하다. 또 인근에 홈플러스(내당역), 이마트트레이더스, 서구청, 서부도서관, 서대구병원 등 생활 편의시설이 풍부한 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