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 손잡고 ‘먼지 먹는 숲’ 조성
한·중 손잡고 ‘먼지 먹는 숲’ 조성
  • 김유현 기자
  • 승인 2018.06.11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김유현 기자= 서울시가 중국건설은행과 함께 여의도공원에 나무를 심는 ‘아름다운 공원 조성행사’를 진행했따.

이번 행사는 서울시와 중극건설은행이 작년 ‘먼지 먹는 숲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두 번째로 갖는 나무식재 행사다. 서울시는 부시 정리 등 행정지원을 하고, 중국건설은행은 전 임직원이 참여해 수목 기증행사와 식수활동 및 공원 가꾸기를 도맡는다. 

여의도공원 잔디마당 남쪽 중앙분리녹지는 수목 생육이 좋지 않고, 관리되지 않은 대지가 많아 수목식재가 필요한 곳이었다. 

시는 육이 불량한 수목의 이식 및 제거, 토양 개량 등 사전정비를 마치고, 행사 당일에는 중국건설은행 서울지점 임직원 80여 명과 함께 이팝나무 등 938주의 꽃과 나무를 심었다.


서울시 오진완 서부공원녹지사업소장은 "사회공헌활동에 나서주신 중국건설은행측에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친환경 녹색도시 구현을 위해 시민, 기업과 함께하는 나무 심기 행사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