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st Edit : 2017.12.18 월 09:50
> 뉴스 > 입·낙찰
     
현대로템, 터키 이스탄불 전동차 120량 수주
2017년 12월 07일 (목) 이자용 기자 jaylee@constimes.co.kr
   
 

(건설타임즈) 이자용 기자= 현대로템이 터키 이스탄불 신규 지하철 노선에 투입될 전동차를 수주했다.

현대로템은 4일(현지시간) 터키 이스탄불시에서 발주한 이스탄불 전동차 120량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사업규모는 약 1565억원이다.

이번에 수주한 전동차는 이스탄불시에 건설 중인 신규 지하철 노선에서 운행될 차량이며 시 서쪽의 마흐뭇베이와 에센유르트를 연결하는 노선에 80량, 시 동쪽의 두둘루와 보스탄즈를 연결하는 노선에 40량이 투입될 예정이다. 차량은 4량 1편성으로 운행되며 현대로템 터키공장에서 제작돼 2020년 3월 모두 납품된다.

현대로템은 이번 사업 수주를 위해 터키공장을 중심으로 차량 생산 현지화 50% 조건을 성실히 이행했으며 지난해 4월 수주한 이스탄불 전동차 300량 사업에서 검증된 설계를 일부 적용해 납기를 단축시키는 등 시행청의 요구사항에 적극적으로 대응했다. 그 결과 중국 경쟁사를 제치고 수주에 성공해 향후 터키 철도시장 공략에도 유리한 입지를 확보했다.

이번에 수주한 이스탄불 전동차는 마흐뭇베이~에센유르트 80량과 두둘루~보스탄즈 40량의 차량 크기가 서로 다르게 제작되는 것이 특징이다. 두둘루~보스탄즈 노선에 있는 터널 구간 때문에 운행 시 열차가 들어갈 수 있는 공간이 마흐뭇베이~에센유르트 노선보다 상대적으로 협소하기 때문이다.

실제 두둘루 40량은 한 편성의 길이가 86.28m, 차량 폭 2.9m로 마흐뭇베이 80량의 길이 90m, 차량 폭 3.1m에 비해 차량 크기가 작다. 승객정원도 두둘루 40량은 1081명이지만 마흐뭇베이 80량은 1205명으로 차이가 있다. 단 운행최고속도는 80km/h로 동일하다.

한편 터키는 현대로템이 진출한 해외국가 중에서 가장 많은 철도차량을 수주한 나라다. 1996년 아다나 경전철을 시작으로 이번 사업까지 합쳐 총 1898량을 수주했으며 2014년부터 올해까지는 4년 연속 수주에 성공하는 등 지속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현대로템은 2014년 투바사스 디젤동차, 이즈미르 트램, 예니카프 전동차를 수주했으며 2015년 안탈리아 트램, 2016년 이스탄불 전동차를 수주한 바 있다.

이자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건설타임즈(http://www.cons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서울교통공사·금호고속·동일운수, '대
성주군 등 28곳 상·하수도 운영·관
국토교통부, 대중교통 서비스 우수기관
영종도 복층구조 생활숙박시설 ‘스카이
김포 한강신도시 ‘로렌하우스’ 오늘
건설타임즈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84길 12 미성상사 4층 (원효로1가, 57-12) Tel) 02-714-5051 Fax) 02-714-505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헌규
Copyright 2006 건설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ons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