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X,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문체부 장관상 수상
LX,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 문체부 장관상 수상
  • 이헌규 기자
  • 승인 2017.12.07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타임즈) 이헌규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박명식, 이하 LX)는 한국사보협회가 수여하는 '2017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에서 인쇄사보 공공부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7일 밝혔다.

한국사보협회가 주최·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 행정안전부,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 등 30개 기관이 후원하는 '2017 대한민국 커뮤니케이션 대상'은 올해로 27회 째로 국가기업 및 공·사 기업문화 발전과 관련 작품의 질적 향상을 위해 국내에서 발행되는 인쇄사보, 전자사보, 기획·디자인 등 25개 부문을 평가한 후 매년 시상한다.

이번 행사에서 최우수 출판물로 선정된 LX의 정기간행물 '땅과 사람들'은 올해 '지목'(땅의 쓰임새)을 주제로 우리 땅의 가치를 재조명하면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산업인 공간정보산업의 진화를 담아내 공공성을 충족시킨 동시에 흥미성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편 공사의 정기간행물 '땅과 사람들'은 활자를 음성으로 변환시켜주는 '보이스 아이 코드' 서비스를 지원, 정보소외계층의 접근권을 확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