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st Edit : 2017.12.15 금 15:51
> 뉴스 > 부동산 > 분양
     
마곡역 초역세권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 10월 분양
2017년 10월 12일 (목) 한선희 기자 sunhee@constimes.co.kr

- 안정적 수익에 높은 프리미엄까지 ‘초역세권’ 상업시설 각광
- 지하철5호선 마곡역 도보1분거리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 10월 분양

   
▲ ‘마곡 메트로비즈타워’ 야경 투시도

지하철 5호선 마곡역 도보 1분 거리에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가 이달 분양 예정이다.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서울시 강서구 마곡지구 C13-2BL, C13-10BL에 위치하며 지하 4층~지상 10층으로 조성된다. 상가 총 68실과 오피스 총 124실로 구성되어 있다.

슈퍼 초역세권 입지를 갖춘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마곡역 5번 출구 바로 앞에 위치해 있어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유동 인구만으로도 고정수요가 확보가 가능하다. 또 마곡역 인근으로 대규모의 오피스 블록이 형성돼 배후수요가 풍부하기 때문에 공실률 걱정도 적다. 특히 고정수요가 확보된 만큼 보증금 책정과 임차인 확보에 유리해 안정적인 수익을 유지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안정적인 수요를 바탕으로 상권 활성화는 물론 투자수익률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돼 투자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이 단지는 LG사이언스파크와 R&D연구소가 바로 앞에 위치해 있고, 8천여 세대의 M밸리 아파트도 인근에 위치해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또 대우조선해양(주), 코오롱 미래기술원, 이랜드 컨소시엄, 에쓰오일, 이화여대병원 등 대다수의 기업이 입주를 확정하면서 향후 마곡지구 내에 16만여 명의 대기업 R&D 연구인력 수요까지 확보할 전망이다.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뉴욕 스타일의 테라스형 거리로 조성될 마곡역 新로데오거리와 인접해 새로운 상권의 혜택을 함께 누릴 수 있다. 특히 사업지 이면으로 조성될 특화 거리는 정자동 카페거리나 신사동 세로수길을 연상시키는 마곡역 신흥 상권으로써 이동인구의 흡입률이 높을 것으로 전망되며, 입지적 희소가치까지 부각되면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교통환경도 뛰어나다. 지하철(5호선, 9호선, 공항철도)을 통해 도심지(강남지역, 서울역)와 김포공항, 인천공항으로 직접 연결되며, 외곽순환고속도로,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내부순환로 등 광역도로의 진입이 용이하다. 특히 인천국제공항에서 25분, 강남권에서 20분, 서울 시내에서 불과 13Km밖에 떨어져 있지 않아 도심과 김포공항 및 인천공항에서 이어지는 수요를 연결하는 관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곳곳에 특화 설계도 적용할 계획이다. 일부 실에는 발코니 설계와 데크 설계를 도입해 통풍은 물론 채광까지 좋은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며, 필로티 설계로 개방감을 높이고 고객 접근성도 향상할 계획이다. 특히 품격이 돋보이는 외관 특화 설계까지 적용돼 이 일대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마곡역 메트로비즈타워’는 10월 분양 예정이며 분양홍보관은 서울시 강서구 마곡동 797-12번지에 조성된다. 내방 고객들의 편안한 관람을 위하여 분양홍보관에서는 사전 예약제를 실시한다,

한선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건설타임즈(http://www.cons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성주군 등 28곳 상·하수도 운영·관
서울교통공사·금호고속·동일운수, '대
국토교통부, 대중교통 서비스 우수기관
영종도 복층구조 생활숙박시설 ‘스카이
SH, 천호동에 대규모 주상복합 단지
건설타임즈소개기사제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원효로84길 12 미성상사 4층 (원효로1가, 57-12) Tel) 02-714-5051 Fax) 02-714-5054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헌규
Copyright 2006 건설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onstimes.co.kr